문대통령 "7∼8월 가정용 전기요금 누진제 완화…누진제도 개선"
문대통령 "7∼8월 가정용 전기요금 누진제 완화…누진제도 개선"
  • 인저리타임 인저리타임
  • 승인 2018.08.06 16:02
  • 업데이트 2018.08.06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보회의서 지시…"저소득층·복지시설 요금 할인 확대"
"폭염은 상시 자연재난…요금 때문에 냉방기기 못 쓰는 일 없게"
"정부, 사상최고 전력공급 능력 보유…전력 예비율 안정적 유지 중"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여름 휴가를 마친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여름 휴가를 마친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우선 7월과 8월 두 달간의 가정용 전기요금에 대해 한시적 누진제 완화와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 등에 대한 전기요금 할인 확대 등 전기요금 부담 경감 방안을 조속히 확정해 7월분 전기요금 고지부터 시행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올여름 폭염으로 인해 가정마다 전기요금에 대한 걱정이 많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금 우리 정부는 사상 최고의 전력 공급 능력을 보유하고 있고, 기록적인 장기간의 폭염 속에서도 전력 예비율을 안정적으로 유지해 왔다"며 "앞으로도 폭염과 함께 전력 사용량 증가가 더 이어질 수 있으므로 폭염 기간이 끝날 때까지 전력 수급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문 대통령,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조현옥 인사수석, 남관표 국가안보실 2차장.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문 대통령,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조현옥 인사수석, 남관표 국가안보실 2차장. hkmpooh@yna.co.kr

이어 "나아가 전 지구적인 이상 기후로 인해 이제 폭염도 해마다 있을 수 있는 상시적인 자연 재난으로 생각하고 근본 대책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며 "폭염을 특별재난에 추가하는 것 외에도 냉방기기 사용을 국민 건강·생명과 직결된 기본적인 복지로 보아 국민께서 전기요금 걱정 때문에 냉방기기를 제대로 사용 못 하는 일이 없도록 방안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가정용 전기요금 누진제 폐지나 개선을 요구하는 여론도 적지 않으므로 우리나라의 전기요금과 누진제의 수준을 외국과 비교해 국민께 충분히 알리고, 또 국민 여론을 충분히 수렴해 개선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말했다.

honeybee@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