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오늘 전당대회…당대표·최고위원 선출
민주, 오늘 전당대회…당대표·최고위원 선출
  • 인저리타임 인저리타임
  • 승인 2018.08.25 09:49
  • 업데이트 2018.08.25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6시께 당대표 당선자 발표…문재인정부 개혁과제 뒷받침 과제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주말인 25일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전국대의원대회를 열어 당대표를 뽑는다.

송영길·김진표·이해찬 후보(기호순) 가운데 한 후보가 당심의 선택을 받아 2년 임기의 당 대표 자리에 오른다.

전당대회 하루 앞둔 당 대표 후보들(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왼쪽부터), 김진표, 이해찬 당 대표 후보가 전당대회를 하루 앞둔 24일 국회에서 각각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8.24jjaeck9@yna.co.kr
전당대회 하루 앞둔 당 대표 후보들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왼쪽부터), 김진표, 이해찬 당 대표 후보가 전당대회를 하루 앞둔 24일 국회에서 각각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8.24jjaeck9@yna.co.kr

송 후보는 세대교체·통합론을, 김 후보는 유능한 경제 당대표론을, 이 후보는 강력한 리더십을 각각 부각하며 한 달가량 치열한 선거전을 치렀다.

당대표와 분리 선거로 치러지는 최고위원 선거에서는 김해영·박주민·설훈·박광온·황명선·박정·남인순·유승희 후보(기호순) 등 8명이 5자리(여성 1명 반드시 포함)를 놓고 경쟁한다.

이날 오후 1시께 시작하는 전당대회에서는 민주당 최초로 2년 임기를 마친 추미애 대표의 인사말과 후보자 무대인사 및 정견발표(당대표 9분, 최고위원 6분)가 있을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의 전당대회 영상 축사를 듣는 시간도 갖는다.

후보자의 정견발표에 이어 바로 대의원 현장 투표에 들어간다.

대의원(1만5천명 규모) 투표는 반영 비중이 45%로 가장 크다.

71만명 규모인 권리당원 ARS 투표(40%)는 20∼23일에, 국민(10%)·일반당원(5%) 여론조사는 23∼24일에 끝났다.

투표 결과와 당선자 발표는 오후 6시 3분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신임 당대표는 2020년 총선의 공천권을 거머쥐는 동시에 문재인 대통령의 집권 2년 차를 맞아 민생·개혁과제를 당이 안정적으로 뒷받침해야 한다는 과제를 풀어야 한다.

kong79@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