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한기 사진가의 '와일드 지리산 1000일' (14)어름터계곡 물까마귀
백한기 사진가의 '와일드 지리산 1000일' (14)어름터계곡 물까마귀
  • 백한기 백한기
  • 승인 2018.09.10 01:25
  • 업데이트 2018.09.10 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리산 어름터계곡에서 먹이를 잡아 물고 있는 물까마귀. 사진=백한기 사진가
지리산 어름터계곡에서 먹이를 잡아 물고 있는 물까마귀. 사진=백한기 사진가

가을 분위기가 느껴지는 9일 아침 경남 함양군 마천면 어름터 계곡 물가에 물까마귀 물 속에서 막 잡은 벌레 여러 마리를 있다. 아마 새끼들에게 아침거리로 먹일 모양이다.

물까마귀는 참새목 물까마귓과의 텃새이다. 한국 전역에서 볼 수 있는데, 낮은 산지 계곡 물가에 서식하며 온몸이 불에 그을린 듯한 갈색이다. 벼랑이나 쓰러진 나무 그늘, 암석 사이, 폭포 뒤의 암석 등 가려진 곳에 이끼를 사용해 둥지를 만든다.

물 속에서 먹이를 잡을 때는 헤엄쳐서 잡는 것이 아니라, 물살에 쓸려가지 않게 몸을 지탱하고 머리를 물 속에 처박아 수생곤충을 잡는다.

<사진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