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 "미세수술로봇 '닥터 허준' 성능검증 실험 성공"
KIST "미세수술로봇 '닥터 허준' 성능검증 실험 성공"
  • 인저리타임 인저리타임
  • 승인 2018.10.24 18:10
  • 업데이트 2018.10.24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ST 연구진이 24일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카데바 실험을 통해 로봇시스템 '닥터 허준'의 성능을 시험하고 있다. [KIST 제공=연합뉴스]
KIST 연구진이 24일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카데바 실험을 통해 로봇시스템 '닥터 허준'의 성능을 시험하고 있다. [KIST 제공=연합뉴스]

"척추·뇌·안과 미세수술 등 광범위 활용 기대"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은 자체 개발한 허리디스크(추간판 탈출증) 통증치료용 미세수술로봇 '닥터 허준'의 전임상 시험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

KIST 연구진은 이날 연세대 의대 연구진과 함께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카데바(해부용 시체)를 대상으로 로봇의 성능을 검증하는 실험을 진행했다.

로봇팔과 관(카테터)으로 구성된 로봇은 몸 속에서 정확한 위치에 약물을 넣거나 레이저를 쏠 수 있다. 지름 3㎜ 정도의 카테터 속에는 조명 기능을 하는 광섬유와 카메라, 진통제 투입이나 레이저 투과를 위한 시술 도구 통로가 들어있다. 이 카테터는 단단하지만, 'S' 자로 휘어지게 조절하는 게 가능하다. 카테터 속 카메라의 화질도 기존 로봇에 비해 크게 개선됐다.

이에 '닥터 허준'을 이용하면 더 정교한 수술이 가능하다는 게 연구진의 설명이다. 카테터의 경우 현재 상용화를 위한 전기·전자 안정성 시험과 인허가 절차를 밟고 있다.

닥터 허준의 구성 [KIST 제공=연합뉴스]
닥터 허준의 구성 [KIST 제공=연합뉴스]

KIST는 작년 돼지를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하며 로봇의 상용화 가능성을 확인해 왔으며 지난달 14일 이 로봇을 언론에 공개하기도 했다.

강성철 KIST 박사는 "닥터 허준은 척추 수술뿐 아니라 뇌수술, 안과시술 등 미세수술 영역에 광범위하게 사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sun@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