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서정시 / 권정일
[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서정시 / 권정일
  • 권정일 권정일
  • 승인 2019.01.15 11:36
  • 업데이트 2019.01.15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정시 / 권정일

마당을 쓸었다
마당을 쓰는 일은 흔치 않은 일

오동나무 긴 그림자
적빈이다

목쉰 개 컹 컹 컹, 아랑곳없다
목줄 푼 마당의 정서

오동 꽃 떨어진다 운필인 양 말간 그늘을 휘호하는 오동 세상 칡뿌리로
글을 써 탈속했다는 갈필 말고, 우거진 세상 습습 찍어 관조했다는 습필
말고

갈필 습필 반작하여야 큰 오동에 큰
그늘

어떤 묵즙이 벼루 끝으로 꽃잎을 불러내었나 그늘 한가운데 명문장을
걸어 두고 휘장처럼

펄럭인다
아예 펄럭인다

自己를 풀어 마당 가득 큰 뜻을 내려놓는 오동은 지는 것이 아니라 일
필을 기다리는 큰 붓

부드러우나 단단한 육필 붓끝을 따라가다 매무새를 고쳐 쓴다

권정일 시인
권정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