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용비어천가 제II장-뿌리 / 전다형
[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용비어천가 제II장-뿌리 / 전다형
  • 전다형 전다형
  • 승인 2019.01.25 15:31
  • 업데이트 2019.01.25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비어천가 제II장-뿌리  /  전다형

 

저 질긴 뿌리는 우물 한 모금 물고 잠이 들었으리

첨벙, 차르락 두레박 내리는 소리

먼 변방까지 삐걱이는 물지게 소리

세상을 져 나른 뿌리의 가파른 소리

우물은 바닥의 바닥까지 젖꼭지를 물린 채

소리의 물결이 꿈결을 짚어오리

나무뿌리로부터 우듬지까지 이어 달리리

물방울이 종을 울리는 나무가 품은 집 한 채

범종 소리 아득한 산방에서 오래오래 소용돌이치리

더 깊고 맑아져야 만나는 뿌리의 경전

출렁, 햇살이 양동이 내려놓을 때

한 발 더 깊게 흙 속으로 내려서리

전다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