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 박원순 시장에게 선풍기 보낸 문 대통령
'옥탑방' 박원순 시장에게 선풍기 보낸 문 대통령
  • 인저리타임 인저리타임
  • 승인 2018.07.28 08:00
  • 업데이트 2018.07.28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탑방' 박원순 시장에게 선풍기 보낸 문 대통령

선풍기를 조립하는 박원순 시장과 부인 강난희 여사[출처 : 박원순 시장 페이스북]
선풍기를 조립하는 박원순 시장과 부인 강난희 여사[출처 : 박원순 시장 페이스북]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강북구 삼양동의 옥탑방에서 에어컨 없이 '한 달 살이'를 하는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선풍기를 보냈다.

박 시장은 27일 밤늦게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글을 올려 "삼양동 옥탑방에 선풍기가 들어왔다"며 "문재인 대통령께서 무더위에 수고한다고 보내셨다. 감사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마치 신접살림에 전자제품 하나 장만한 것처럼 아내가 좋아서 어찌할 줄 모른다"며 부부가 함께 선풍기를 조립하는 사진을 올렸다.

지난 22일 옥탑방에 입주해 일주일을 보낸 박 시장은 "시민의 삶에 큰 변화를 만드는 일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무더위 속에서 박 시장은 선풍기 2대만 놓고 지내고 있었다. 자신의 방에 하나, 보좌관들이 돌아가면서 머무르는 방에 한 대를 놨다. 문 대통령의 선물로 삼양동 옥탑방 선풍기는 이제 세 대가 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박원순 시장에게 보낸 선풍기[출처 : 박원순 시장 페이스북]
문재인 대통령이 박원순 시장에게 보낸 선풍기[출처 : 박원순 시장 페이스북]

박 시장은 이번 주말에도 개인 일정을 보러 나갈 때 외에는 삼양동에서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전날에는 "밤늦게 옥탑방으로 중학생들이 사전 약속 없이 무작정 찾아왔다"며 이야기를 나누다 꿈을 이루라는 뜻으로 '도전'이라는 사인을 해준 일을 소개하기도 했다.

chopark@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