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가요 '망부석' 위치 찾았다"…정읍 두승산 부근
"백제가요 '망부석' 위치 찾았다"…정읍 두승산 부근
  • 박제철 박제철
  • 승인 2021.03.07 22:56
  • 업데이트 2021.03.0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도형 의원 '동여비고'와 '지나조선고지도' 두 지도에서 확인
[제휴통신사 뉴스]
전북 정읍시의회 이도형 의원(왼쪽)과 곽형주 향토사학자가 400여 년 전 조선시대 고지도 2점에서 정읍사 망부석 위치가 표시되어 있는 위치를 확인했다. © 뉴스1

(전북=뉴스1) 박제철 기자 = 행상을 떠난 남편을 기다리다 돌이 되었다는 현존하는 유일한 백제가요 '정읍사(井邑詞·악학궤범 5권)'의 주인공인 '망부석'의 위치가 정확히 표시돼 있는 고지도가 발견돼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전북 정읍시의회 이도형 의원은 정읍지역 향토사학자 곽형주씨와 함께 400년 전 제작된 '동여비고'와 '지나조선고지도' 2종의 조선시대 고지도에서 정읍사 여인의 모델인 망부석의 위치를 고부 두승산 부근인 것으로 모두 확인했다고 7일 밝혔다.

그간 정읍에서는 망부석의 정확한 위치를 확인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역사적 고증이 없어 정확한 위치를 알지 못했다.

'고려사 악지(高麗史 樂志)'와 '동국여지승람(東國輿地勝覽)' 등에 망부석의 위치를 '현북십리(縣北十里)'라고 표기하고 있어 당시의 정읍현을 중심으로 북서에서 북동 방향 대략 4㎞ 지점으로만 알려져 있었다.

이에 정읍지역 향토사학계에서는 정읍사 망부석의 위치에 대해 구전 전설을 바탕으로 망제동, 북면 승부리, 괴바라기 등에 있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었다.

 

 

행상을 떠난 남편을 기다리고 돌이 되었다는 백제가요 '정읍사' 여인을 기리는 '망부석'의 위치가 정확히 표시되어 있는 고지도가 발견돼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빨간색 원안이 '동여비고' 에 표시된 망부석 위치. © 뉴스1

 

 

이 의원은 이 두 고지도를 향토사학자인 곽형주씨와 함께 공개했다.

망부석의 위치를 정확이 표시하고 있는 고지도는 보물 제1596호 '동여비고(東輿備攷)'와 '지나조선고지도(支那朝鮮古地圖)'로 두 지도의 제작 연도는 각각 1682년과 1623년이다.

동여비고는 함경도에서 제주도까지의 전국 도별도 및 군현도 등 32종의 지도를 수록한 지도책으로 지난 2008년 보물로 지정됐다.

동여비고보다 60년 앞서 제작된 지나조선고지도(국립중앙도서관 소장)는 1책 248장으로 구성됐으며 중국과 조선의 역사적 사실을 지도로 숙종 8년에 제작한 역사지도책이다.

조선 중기시대의 두 지도에는 망부석의 위치가 모두 고부 두승산 부근인 것으로 정확하게 표기돼 있다.

이 의원은 향토사학자인 곽형주씨와 고지도 검색을 통해 망부석의 위치가 지역별 군현지도에는 좀더 자세한 내용이 있을 것으로 보고 지난 2월부터 1개월 동안 조사했다.

이도형 의원은 "이번 망부석이 구체적으로 표시된 고지도 발견에 동기부여를 해준 곽형주 향토사학자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 향토사학계와 지역사회에서 정읍사 망부석 위치 연구에 더 많은 관심과 연구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jcpar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