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아름다운 인연 / Leeum
[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아름다운 인연 / Leeum
  • Leeum Leeum
  • 승인 2021.03.11 17:18
  • 업데이트 2021.03.12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름다운 인연 / Leeum

봄이 
두 사람의 눈썹 사이로 
기어 걸어 들어왔다

동백꽃  한 송이마저 
툭하고
물 위에 떨어지자

매화 꽃잎 우르르 피어났고 

어서 오라고 
잘 가라고 
아름다운 인연이었다고 
담에 또 보자고 

꽃은 흐드러지는데
나무와 나뭇가지 사이에는 
다시 철 지난겨울이 걸쳐져 있다

<시작노트>  
가는 겨울과 오는 봄이 서로 인사를 합니다

어서 오라고 
잘 가라고 
아름다운 인연이었다고 
담에 또 보자고 ...  (꽃의 이별노래)

2016년 2월쯤 울릉도에 갔었습니다
동백꽃은 지고 있고
청매화는 마악 피고 있었지요
여름덩쿨로 핀 박주가리가  씨앗을 품고
해풍에 잘 견디더니 
날씨가 따뜻해져서인지 반쯤 뚜껑이 열리고 바람에 날리고 있었지요

매화는 피고 
철지난 박주가리는 날리고
동백은  뚝 떨어져 물위에 둥둥 떠있고...
그곳에서
'아름다운 인연' 을 지었습니다
아니 아니요 ... 만났습니다

철지난 박주가리와 매화

 

芝室 김종숙
芝室 김종숙

◇Leeum 시인은

▷문예마을 시 부문 신인문학상수상(2020)
▷한양문학 수필 부문  신인문학상수상(2020)
▷한양문학 정회원, 문예마을 정회원
▷시야시야-시선 동인
▷동인지 《여백ㆍ01》 출간
▷대표작 《별들에게 고함》 외 다수
▷(주)금호T/C 재직,  기획공연- 다솜우리대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