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정총리, 내각 잘 끌어줘 감사…놓아드리는 게 도리"
문대통령 "정총리, 내각 잘 끌어줘 감사…놓아드리는 게 도리"
  • 박주평 박주평
  • 승인 2021.04.16 15:31
  • 업데이트 2021.04.16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총리 후보자로 김부겸 지명…떠나는 정총리에 인사
"앞으로도 나라와 국민에 대해 봉사하리라 믿어"
문재인 대통령과 정세균 국무총리가 지난해 1월20일 오후 첫 주례회동을 마친 후 상춘재를 나서고 있다. (청와대 제공) 2020.1.20/뉴스1

(서울=뉴스1) 박주평 기자,김상훈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을 신임 국무총리 후보자로 지명하고, 이임하는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제2대 국무총리를 맡아 국정전반을 잘 통할하며 내각을 안정적으로 이끌어주심에 대해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무총리와 장관 후보자 5명을 지명하면서 "총리가 내각을 떠나는것은 매우 아쉽지만 이제 자신의 길을 가도록 놓아드리는 게 도리"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정 총리는 지난해 1월14일 문재인 정부 두 번째 총리로 취임해 1년3개월간 재임했다. 특히 취임 일주일 만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본부장으로서 방역대응을 총괄해왔다.

문 대통령은 "앞으로도 언제 어디서든 계속 나라와 국민에 대해 봉사해 주리라 믿는다"면서 "그동안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방역지침을 마련하고, 방역현장으로 달려가 불철주야 땀 흘리던 모습은 현장 중심 행정의 모범이라 하기에 부족함이 없었다"고 평가했다.

또 "문재인 정부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위해 적임자를 제청한 데 대해서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신임 국무총리 후보자로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명했다.

jupy@news1.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