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15 - 북정마을
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15 - 북정마을
  • 박기철 박기철
  • 승인 2021.05.12 06:50
  • 업데이트 2021.05.11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정마을

만해는 저 성곽 넘어 남쪽 꼴을 보기 싫어
이 동네 언저리에 북향 집을 지었다지

서울 하늘 아래 마지막 달동네라네
재개발 플래카드 하나 없고
집집마다 사람 온기 남은 곳

시인이 썼던 성북동 비둘기 여파가 스쳐간 곳

나도 저기 어딘가 앞마당 있는 집에 
터를 잡고 살고 싶은 곳
03번 마을 버스 타고 마실 나가면서 

요상한 요지경

삼성 삼호 삼강 삼공 삼화 삼진 삼익 삼미 삼양 삼화

아 삼풍

강산에 태극기 노래에

“절대로 삼풍은 또 불지 않았으면”

아니야 삼풍三風 아니라 삼풍三豊이야

세 가지 풍요로움을 누려야 할 텐데

옆에 있던 큰 가게는 찰나에 허물어지고

이제 저 삼풍은 부수어지겠지

부수어지는 만큼 올라가는 가격

인간 세상 참으로 희한한 요지경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