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57 - 암 수술
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57 - 암 수술
  • 박기철 박기철
  • 승인 2021.06.23 06:30
  • 업데이트 2021.06.23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 수술 

사람이 저지른 암
생긴 거부터 흉악하다  

미세하게 흩어져 
아래로 전이될 태세다

그 때는 수술 불가다
그나마 지금 가능하다

두 손을 빼어 들어
당장 手術에 들어갔다

성실한 의사 손
덕분에 수술은 성공이다

숨통 트인 계곡의 신이
痛快의 음을 울린다 

떼어낸 시커먼 
암덩어리 보니 시원하다

적치장에 버리려니
개운하면서도 착잡하다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