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73 - 장미의 기운
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73 - 장미의 기운
  • 박기철 박기철
  • 승인 2021.07.09 06:30
  • 업데이트 2021.07.11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미의 기운

連理枝라고 들어들 봤겠지
다른 나무들 사이의 혼인

連理花라고 못들어 봤겠지
서로 다른 나무와 꽃의 혼인

전나무가 장미를 꼬셨는지
장미가 전나무에 안겼는지

가는 장미덩굴이 덩치 큰 전나무를
감고 기어 올라 타서
기어코 붉은 장미를 피운 걸 보면 
아무래도 요염한 꽃이 더 센 거 같아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