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138 - 비루한 임시방편
박기철 교수의 인문생태시 138 - 비루한 임시방편
  • 박기철 박기철
  • 승인 2021.09.12 07:00
  • 업데이트 2021.09.12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루한 임시방편

지하철에서 마스크 끈이 똑 떨어졌다
나는 잠시 안써도 별 문제 없겠지만 
사람들 무서운 눈치에 안 쓸 수 없다

당장 살 수도 없고 빌리기도 그렇고
마스크 손으로 잡고 다니기도 뭐하고

궁하면 통한다더니 임시방편이 되었다
끈 끝을 꼬아 끈에 걸치니 탁 걸쳐졌다

걸친 모습이 남루해 보인다
襤褸해도 鄙陋하면 안된다는데
어쩐지 비루해 보이기까지 하다

너절한 건 몰라도 생각이 지저분해진다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