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초겨울 안부 - Leeum 김종숙
[시(詩)가 있는 인저리타임] 초겨울 안부 - Leeum 김종숙
  • Leeum Leeum
  • 승인 2021.11.16 07:30
  • 업데이트 2021.11.2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겨울 안부
                   leeum 김종숙

 


빨갛게 언 참새 발자국이
별처럼 천장 위를 수놓았어

서릿발 내린 정류장 밖
긴 의자 끝에 앉아있는 나는
승객도 없는 버스가 
문을 열었다 닫았다 하며 서너 차례
빈차로 왔다 가는 꿈을 꾸었지

실시간 역주행 하는 미친 그리움...
봄날의 기억이 다녀갔어

채반만 한 해가 한 뼘이나 작아졌고
낮도 짧아졌어
밤새 문틈으로 
바람이 숨어 들어와 
윗목에 놓아두었던 
주전자 물이 꽁꽁 얼었고
다림질한 다리미로 배 위에 온기를
갖다 대고 있었다는 한겨울 언니 이야기

겹겹이 산그늘 아래 긴 그림자 따라서
꽁꽁 언 땅을 밟고 학교 오고 가는 길
추웠던 겨울이 싫다던 
그 기억이 다시 따라올까 봐,
가을이 서둘러 갈까 봐 
그럼 금세 겨울이잖아

어쩌지
오늘 아침 겨울을 보았어
어젯밤 비로 붉은 잎이 떨어졌어
배롱나무 끝에 출렁이던 그 나뭇잎이...

芝室 김종숙출처 : 인저리타임(http://www.injurytime.kr)
芝室 김종숙

◇Leeum 김종숙 시인은

▷2021 한양문학상 시부문 우수상 수상
▷문예마을 시 부문 신인문학상 수상(2020)
▷한양문학 수필 부문 신인문학상 수상(2020)
▷한양문학 정회원, 문예마을 정회원
▷시야시야-시선 동인
▷동인지 《여백ㆍ01》 출간
▷대표작 《별들에게 고함》 외 다수
▷기획공연- 다솜우리 대표


관련기사